• 최종편집 2020-04-08(수)

제야음악회 ‘아듀 2019! D-opera with 김석훈’ 개최

대구오페라하우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17 12:5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구오페라하우스, 제야음악회 ‘아듀 2019! D-opera with 김석훈’ 개최

재단법인 대구오페라하우스(대표 박인건)가 2019년의 마지막 밤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줄 기획을 준비하고 있다. 바로 12월 31일 화요일, 제야음악회 <아듀 2019! D-OPERA with 김석훈>을 무대에 올리는 것이다.

◇대구오페라하우스와 함께하는 특별한 새해의 시작!

재단 설립 이래 처음으로 준비한 제야 행사인 이번 음악회는 12월 31일 오후 11시, 2017년 SBS 연예대상 교양다큐부문 최우수 MC상을 수상한 배우 김석훈의 사회로 진행된다. 공연 중간 자정이 되었을 무렵에는 지상파에서 방송되는 타종행사를 스크린으로 중계, 관객들이 함께 2020년 새해를 맞이하는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

2019년 재단의 마지막 공연이니만큼 관객들을 위한 이벤트 역시 풍성하다. 공연 1시간 전인 오후 10시부터는 로비에서 무료 와인 파티가 열리고 10시 30분에는 로비 콘서트가 펼쳐져 더욱 풍성한 연말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도록 준비한 것이다. 특히 이날 입장권을 미리 구매한 사람 중 선착순 500명은 대구오페라하우스의 기념품을 담은 ‘럭키 백’을 증정해 관객들에게 기분 좋은 추억을 선물할 예정이다.

◇관객들이 사랑하는 오페라 속 아리아들로 알차게 구성된 프로그램

‘관객들이 사랑한 오페라 베스트10’이라는 부제 아래 준비된 이번 공연은 오페라 <람메르무어의 루치아>, <라 론디네>, <운명의 힘> 등 올해 대구오페라하우스 무대를 빛낸 작품들과 <카르멘>, <마술피리> 등 관객들이 사랑하는 작품들 속 유명 오페라 아리아들로 구성되어 있다.

전 경북도립교향악단 상임지휘자 이동신이 지휘봉을 잡고, 오페라 전문 연주단체 디오오케스트라와 대구오페라콰이어가 공연의 격을 높일 예정이며 제17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 <운명의 힘>의 주역 소프라노 이화영과 테너 이병삼, <람메르무어의 루치아>의 주역 소프라노 마혜선을 비롯한 지역 유수의 성악가들이 출연하여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인다.

대구오페라하우스 박인건 대표는 “한 해 동안 대구오페라하우스를 찾아주신 관객 여러분께 이 제야음악회를 더욱 풍성하고 알차게 준비하여 선보이는 것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아듀 2019! D-OPERA with 김석훈> 공연에 특별한 의미를 더했다. 약 2시간 동안 진행될 이번 공연은 대구오페라하우스 전화 및 홈페이지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가격은 1만원부터 3만원까지로 다양한 할인 적용이 가능하다.

한편 대구오페라하우스는 이번 <아듀 2019! D-OPERA with 김석훈>으로 2019년을 마무리하고 2020년 1월 30일과 2월 1일, 신년오페라 <리골레토>로 다시 관객을 찾아갈 예정이다.

대구오페라하우스 개요

대구오페라재단은 대구오페라하우스, 사단법인 대구국제오페라축제, 대구시립오페라단 3개 단체가 하나로 모여 공식 출범한 대구 오페라의 새로운 구심점이자 미래이다. 수년간의 논의와 합의를 거쳐 마침내 2013년 11월 출범한 대구오페라재단은 현재까지 이어온 오페라 대중화 사업을 바탕으로 수준 높은 컨텐츠 개발과 제작, 폭넓은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세계 속 오페라 도시 대구의 명성을 더욱 드높일 예정이다.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야음악회 ‘아듀 2019! D-opera with 김석훈’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